욕정기믹 특수효과
판매가격 : 0
적립금 :0
구매수량 :

 

욕정키믹 후기 (닉네임 Makossa)

 

 
여지껏 리뷰를 쓰면서 직접적인 단어들을 안쓰고 돌려 표현하였는데
이 홀의 리뷰만큼은 직접적인 단어를 써야만 할 것 같네요.


제품 이름하고 일러스트만 봐서는 육덕풍만한 컨셉으로 조임도 헐겁고
별로 대단치 않겠지 하고 넘길만큼 촌스러운 네이밍의 홀로 생각했습니다.
하지만 저는 그걸 우습게 여기다 큰 코 다친적이 몇 번 있다보니, 최대한
객관적이고 정확하게 파악하고서 평하는 습관을 갖게 되었지요.


제 감을 믿고 도전해보았고, 만족 그 이상을 경험했습니다.


제품 크기는 푸니버진보다 조금 크고, 텐가 플립홀보단 약간 짧은
제법 육중한 사이즈지만, 실상 무게는 그렇게 무겁게 느껴지진 않았습니다.
대형 홀들이 주로 600그램 즉 한 근에 달하는 무게들이지만,
재질을 가벼운걸 썼는지 키믹은 400그램 조금 안되게 느껴지더군요.


매직아이즈의 몬스터 등의 괴물형 홀들처럼 내부조형은 기괴한 돌기들로
대단한 자극을 기대하게 하면서, 키믹 특유의 링이 3개나 들어가있어서
자극이 너무 강하지 않을까 생각할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실상은 내부재질이 거짓말처럼 부드러워서
너무 강한 자극으로 한 순간 훅가버리거나 하진 않고
부드러우면서 섬세한 자극과 적재적소의 링으로 실제 질근육의
조여주는 자극과도 같은 부드러운 조임을 만끽 할 수 있었네요.
저는 느긋하게 즐기는 타입인데도, 부드러운 재질덕에
강한 조임과 대단한 자극에도 느긋하게 만족할만큼 즐길 수 있었네요.


외부재질도, 내부재질도 매우 부드럽지만, 에보소프트 같은
너무 과한 부드러움으로 재미가 덜 할 정도는 아닙니다.
그리고 보드랍고 야들한 외부재질의 촉감을 최대한 느끼도록
홀 외부 좌우로 마치 전복같은 소음순을 구현해 두었는데
손에 닿는 그 감촉이 보들보들한 재질의 효과로
마치 두 명의 여자와 동시에 관계하면서 한 여자에겐 삽입하면서 동시에
손으로는 다른 여자의 질을 만지는 느낌으로 즐길 수 있었습니다.


3개의 링이 신의 한 수 였네요.
보들보들하면서 풍만한 외관 속에 배치된 고무링 세 개가
거짓말 같은 조임을 선사합니다.
실제 섹스시에도 삽입시에 질구에서 바로 시작되는 질근육의 1차적 조임을
느낄 수 있는데, 주로 다른 홀들은 젤이 흘러 나오지 않도록 입구부분을
좁게 설계한것으로 이러한 조임을 구현합니다.
하지만 키믹은 그 뿐만 아니라 맨 앞에 배치된 링으로
실제 질근육이 조여주는 듯한 사실적 쾌감을 제대로 구현했습니다.
두번째 링의 역할은 홀의 전체적인 조임을 증가시키는 역할을 하고,
세번째 링은 실제 질 내부의 종착부분과, 자궁구 사이의 조임을 완벽하게
구현해놨습니다. 정말 대단한 기술력이네요.


단면도를 보시면 알겠지만 이중구조면서 입구부분의 외부재질이
굉장히 얇게 설계되어있습니다. 덕분에 저는 첫 사용후 씻을때
입구부분이 찢어지길래 아차 싶었는데, 다시 자세히 보니
겉의 입구쪽은 얇지만 그 주위로 외음순이 두툼하게 자리잡고있고,
삽입구 겉재질이 살짝 찢어져도 두터운 내부재질이
그 정도는 커버 할 수 있도록 되어있길래 안심했네요.
그래도 더 찢어질지 모르니 조심히 쓰긴 해야겠지만요.


재질이 약한만큼 크리스탈젤 같은 쉽게 경화되는 젤보단
바나나젤 같은 잘 마르지않는 젤을 쓰는것을 추천합니다.
크리스탈젤 처럼 젤을 많이 써도 오래쓰면 경화되면서 마찰이 심해지면,
약한 실리콘이 손상될 수 있으니까요.


삽입구를 보면 주로 다른 홀들은
▦) ←
같은 모양으로 둥그런 가운데에 구멍이 나있어서, 일부 홀들은
구멍이 작거나 사용자가 대물이라 삽입하는게 쉽지 않은 홀들도 있는데
키믹의 삽입구는 외음순의 조형으로
▦< ←
모양으로 구멍쪽이 안으로 들어간 모양을 되어있어서
삽입 자체는 어렵지 않았습니다.
다만 약간의 단점이랄까 리얼함이랄까 의도한건지는 모르겠는데
위아래를 거꾸로 돌려서도 사용할 때에
내부 조형덕인지 정말 실제 후배위같은 느낌은 나지만,
홀 생긴 모양이
▦\ ←
이렇다보니 실제 뒤로할때 처럼 깊게 삽입이 힘든것 마저
구현이 되어있네요 ;;


내부 조형의 효과로 삽입시 찔걱대는 소리가 납니다.
내부 공기를 제법 빼면 소리가 약간 줄긴 하지만
그래도 실제 섹스처럼 질걱대는 소리는 계속 나더군요.
사용시 소음에 유의해야겠네요.
플립홀도 내부 조형때문에 사용시에 소리가 제법 나지만
키믹은 플립홀보단 소리가 작긴 해요. 하지만 더 소리가 리얼하네요.


실리콘 냄새가 좀 나는것 같지만 이게 그닥 강하진 않아서,
베이비파우더 향기에도 가려지더라구요.
냄새가 크게 신경쓰이진 않습니다.


세척면에서는 제법 신경써야 하네요.
내부링 덕에 씻기 힘들것 같지만 사실 그정도 까진 아니고
내부가 좁으면서 질벽의 돌기조형이 복잡한 모양이다 보니
충분히 물로 씻어내면서 긴 중지 손가락으로 여러번
내부를 세척해야 합니다. 그리고 좁은 탓에 건조시에도
드라이기로는 힘들고, 마른 물티슈로 닦아내야 하구요.


대부분 홀들이 로리계 홀이면 탱탱하고 보드라운 재질과 좁은 내부로
조임과 쾌감을 잡으려하고,
진공이 강한 비관통 홀들은 최소한의 조형으로
진공으로 달라붙는 얕은 조형의 질벽으로 마찰쾌감을 유도하는 반면
욕정키믹은 내부 조형도 훌륭하고, 보드라운 재질을 두툼하게 썼으면서,
좁은내부에 3개의 고무링까지 더해, 조임까지 잡은데다
야들한 외부재질도 손으로 즐기도록 외부조형도 신경쓴
팔방미인 홀이네요.


여지껏 홀들이 찢어지거나 하면 다른홀을 찾아보고 그랬는데
욕정키믹은 수명이 다하면 다시 욕정키믹을 사고싶네요.
가격도 굉장히 착한 가격이구요.
같은 가격대에서 이만큼 만족한 홀도 없는것 같습니다.


홀을 처음 구매하는분께는 추천하지 않아요.
왜냐하면 시작을 끝판왕으로 시작하면 다른 홀들을 아무리 사서 써봐도
이것보다 대단한 만족스러운 홀을 찾을것 같지 않을거라 생각되니까요.
다시 생각해봐도 이 가격대에 이만한 만족할만한 홀이 바로 안떠오르네요.
오히려 이런저런 홀들 다 써보신 유저분들께 추천드릴 만합니다.


가성비로는 세븐틴 보르도가 갑인줄 알았는데
저는 우물안 개구리였네요.
강력 추천합니다. 빈 말 아니고 진심으로요
번호 상품명/후기 작성자 평점
번호 상품명/제목 작성자

클릭하시면 이니시스 결제시스템의 유효성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